자가치유 성공사례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간 문맥 막는 혈전 덩어리, 흡선으로 깨끗이 제거
동서대학교 메트로닉스 융합공학부 박태오 교수 흡선 6개월 만에 완치 판정
 
이소현 기자 기사입력 2015/09/09 [10:36] 조회 1890

저는 2012년 9월에 대장암 수술을 하였습니다.
수술 후 방사선이나 약물요법인 항암치료를 하지 않아도 될 정도로 초기에 발견되었기 때문에 암 재발이나 전이에 대한 걱정은 크게 하지 않았습니다.
그러나 수술 후 회복 과정에서 8Kg 이상 몸무게가 줄어드는 등 수술 후유증으로 인한 체력을 회복 하는데 2년 정도나 소요되었습니다. 하지만 2년이나 지났음에도 항상 몸 상태가 개운하지 않고 깨끗한 컨디션을 유지하지 못하는 걸 느끼면서 생활해오고 있었습니다.  그런데 2015년 1월 서울 삼성의료원의 정기 검진에서 간 문맥부위에 혈전이 발견되었는데, 일년 쯤 전부터 생긴거라 하였고, 금년에는 크기가 더 커졌으니까, 혈관외과에서 진료를 받아볼 것을 주치의로부터 권유받았습니다.

▲ 대장암 수술 후의 진단 내용이다.   4번 항의 Prominent 라는 뜻은 눈에 띄는 이라는 것이므로 혈전이 점점 커져가고 있다는 뜻이다.  ©이소현 기자



혈관외과에서 진단을 받아보니 이 경우 심하면 혈전용해제를 복용해야 되는데, 이 과정에서 모세혈관이 녹아버려 여러가지 부작용이 있을 수 있다는 경고를 받았습니다. 그리고는 더욱 정확한 진단과 처방을 위해 혈관 CT 검사를 3월에 받기로 예약하였습니다.  암 환자들은 재발방지를 위해 간 건강이 특히 중요한데 간부위에 혈전이 있다는것은 제게 심각한 문제였습니다. 간 결절은 우산 양성종양과 악성종양으로 나눕니다. 양성종양은 물이 차있는 낭종과 혈액이 차있는 혈관종이 대표적이나 간 문맥에 오래 고여 있으면 썩어버리기도 하겠지요. 악성종양은 '암'을 말합니다. 하지만 제 경우는 양성이라 가정하더라도 간 문맥부위라 수술을 할 수도 없고, 현대의학으로는 혈전 용해제 외는 혈전을 제거할 방법이 없다고 담당의사 선생님도 말씀하셨습니다. 이 덩어리가 커져 간 문맥이 막히면 생명을 위협받는 응급 상황이 발생할 수도 있으므로 여간 신경이 쓰이는게 아니었습니다. 그렇다고 그 덩어리를 녹여서 없애는 혈전용해제를 먹다가는 머리카락처럼 가는 모세혈관들이 모조리 녹을 것이고, 그 부작용은 상상을 불허할 것인지라 참으로 난감한 지경이 되었습니다.

1월 중순 신지식인 모임에서 이현기 회장님을 만나 혹시나 하고 검사결과를 말씀드렸는데 회장님께서는 흡선으로 간단히 제거할 수 있으니 걱정하지 말라고 위로하셨습니다.  저는 그 다음 날 바로 회장님을 방문 하여 흡선에 대한 설명을 듣고 그날부터 흡선 자가 치유를 시작하였습니다. 가족의 도움으로 등 전체 1단계 40여회, 복부 전체인 2단계 20여회, 등의 흔간부위 40여회 정도 등 7월 말까지 6개월 정도의 흡선 시술을 마치게 되었습니다.

드디어 9월1일, CT검사를 위해 서울로 갔고, 9월8일 검사 결과를 알기위해 또 서울을 다녀왔습니다. 그런데 이 날 진료에서는 지난 1월 검사에서 나타났던 간 부위의 혈전이 모두 없어졌다고 합니다. 일천님의 덕분으로 현대의학으로 해결할 수 없는 간 문맥 혈전을 흡선으로 제거하게 되었다는 것입니다. 흡선을 이끌어 주신 회장님, 그리고 매번 지도해 주신 네이버 밴드 <흡선자가치유공동체>의 민초님, 국향님...두 분 흡선지도사님들, 정말 고맙습니다. 그리고 흡선치유닷컴의 가족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.


하느님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.   아래 사진은 진료기록부입니다. 
S 5 부위는 간 문맥부위이고, thrombosis가 혈전입니다.



▲    간 문맥의  혈전이 거의 사라졌다는 주치의의 진단내용입니다.        © 흡선치유닷컴

박태오(가명) 교수의 약력
박태오 씨는 현재 부산의 동서대학교 메카트로닉스 융합공학부 교수로 재직 중.

2004년도 행정자치부 장관 우수 신지식인 표창,
2005년도 발명특허 공로로 대한민국 근정포장을 수훈한 바 있다.

기사입력: 2015/09/09 [10:36]  최종편집: ⓒ 흡선치유닷컴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김윤자 한의학 박사, 일천 제자단 입문
'흡선치유법' 한의학적으로 고찰하다
광고
광고
주간베스트 TOP10